편집 : 2018.8.14 화 18:43
 
> 뉴스 > 홍보
     
기아차 그린 라이트 프로젝트 두 번째 이양
기아차, ’13년 말라위ᆞ모잠비크에 설립한 중등학교 5년만에 지역사회 이양
2018년 08월 04일 (토) 기업앤미디어 web@biznmedia.com

기아차의 중장기 글로벌 사회공헌사업 '그린 라이트 프로젝트'가 두 번째 결실을 맺었다. 

기아자동차㈜는 글로벌 사회공헌사업 그린 라이트 프로젝트(GLP)의 일환으로 아프리카 빈곤지역에 건립한 자립형 모델의 지역사회 이양을 완료했다고 5일(일) 밝혔다.

   
▲ 지난 1일(현지시간) 아프리카 말라위 릴롱궤 차방고(Tsabango) 지역에서 열린 ‘GLP 중등학교’ 이양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는 모습. 앞 줄 왼쪽부터 강원화 한국국제기아대책기구 말라위 지부장, 치무투(Chimutu) 말라위 릴롱궤 지역 마을 추장, 헤민스(Hemins) 말라위 교육부 관계자, 엘리야(Elia) 말라위 HOPE 중고등학교 운영위원회 대표, 혼 리노 치피코(Hon Rhino Chiphiko) 말라위 지역 국회의원, 노계환 기아차 CSR경영팀장, 주종범 한국국제기아책기구 국제사업본부장, 캄초리티(Kamcholiti) 말라위 HOPE 중고등학교 학교운영위원회 회장, 가가(Gaga) 말라위 릴롱궤 지역 마을 추장.
이번 그린 라이트 프로젝트는 기아차가 지난 2013년 모잠비크 자발라와 말라위 릴롱궤 지역에 세운 중등학교로써 지난해 이양된 탄자니아 중학교와 말라위 보건센터에 이어 두 번째로 이양됐다. 

기아차는 이번 그린 라이트 프로젝트의 지역사회 이양을 위해 지난 5년간 글로벌 NGO 단체 초록우산 어린이재단(모잠비크) 및 사단법인 기아대책(말라위)과 협력해 중등학교 건립 및 운영뿐만 아니라 ▲찾아가는 교육ᆞ보건서비스 ▲수익 창출 가능한 자립사업 등을 지원해 두 지역의 온전한 자립이 가능하도록 지속가능한 모델을 만들고 안정적인 운영을 도왔다. 

기아차는 모잠비크 자발라 지역에 스쿨버스 및 이동보건소 차량 등 총 3대를 지원해 지리적으로 소외된 10개 마을 지역주민에게 보건서비스 제공하고 지리적으로 멀어 교류가 없었던 학교간 체육활동 및 문화체험을 보조했다. 

또한 지역주민들의 경제적 자립을 돕기 위해 이자소득 및 사업에 대한 자금 마련을 지원하는 소액저축ᆞ대부사업을 운영했다. 

말라위 릴롱궤 지역에서는 봉고트럭 1대를 교육용으로 개조해 인근 3개 마을 미취학아동을 찾아가 영어ᆞ수학ᆞ과학 등을 가르쳤으며 방앗간 운영 및 제빵사업ᆞ 학교매점 운영 등을 통해 경제적 자립을 위한 수익을 창출을 도왔다. 

이번에 이양되는 중등학교ᆞ찾아가는 교육 및 보건 서비스ᆞ수익 창출 가능한 자립사업 모두 현지 주민들에 의해 운영되며 현지 NGO 단체와 기아차가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할 예정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자동차 기업으로서 지역주민의 이동권을 개선해 더 많은 사람들이 더 나은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돕고 있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글로벌 기업의 모습을 꾸준히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기아차의 그린 라이트 프로젝트는 소외계층에게 단순히 물질적인 지원을 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그들이 자립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해 빈곤지역의 기본적인 교육ᆞ보건ᆞ경제가 살아나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그린 라이트 프로젝트를 통해 건립된 모든 시설과 프로그램은 5년 내에 지역사회의 사업 참여 및 자립 운영을 목표로 하며 현재 아프리카 탄자니아, 케냐, 우간다, 에티오피아, 르완다, 가나 등 6개국 7개 지역에서 중등학교, 보건센터, 직업훈련센터 등이 운영되고 있다. 

한편 기아차는 지난달 28일부터 열흘간 아프리카 에티오피아 GLP 직업훈련센터에서 자동차 교육 및 인근 초등학교 급식소 건축 등 임직원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기아차는 여름휴가 대신 봉사활동을 하고자 하는 국내 및 해외법인 임직원 지원자 가운데 24명을 선발하고 이들이 봉사 프로그램을 직접 기획하게 해 진정성을 더했다. 

임직원 봉사단은 봉사기간 동안 ▲노력봉사활동(초등학교 급식소 건축, 환경미화) ▲초등학생 교육 지원(위생교육 등) ▲재능기부(K-pop, 세계 요리체험 등) ▲봉고트럭을 활용한 자동차 정비 교육 실습지원 등의 활동을 펼쳤다. 

아울러 8월 3일(금)에는 임직원 봉사단 24명과 노계환 기아차 CSR경영팀장, 도영아 코이카 에티오피아 사무소장, 안두알렘 자우두 직업훈련청 부청장, 알렉스 위트니 에티오피아 월드비전 회장과 직업훈련센터 학생 등 약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해 설립한 에티오피아 GLP 직업훈련센터의 1주년을 기념하는 행사가 열렸다. 

기업앤미디어의 다른기사 보기  
ⓒ 기업앤미디어(http://www.biznmedi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기업&미디어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중구 충무로2가 60-3 성창빌딩 209호 | Tel (02)775-9775 | Fax 02-775-977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동락 대리
Copyright 2009 기업앤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biznmedia.com
기업앤미디어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