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8.20 일 20:32
 
> 뉴스 > 홍보
     
현대상선, 2Q 매출 1조2419억원…전년比 22.1% ↑
2Q 처리물동량 986,022TEU è전년 동기대비 308,482TEU 증가
2017년 08월 11일 (금) 기업앤미디어 web@biznmedia.com

2Q 매출 1조 2,419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2,251억원 증가(22.1%)했으며, 영업이익은 ­1,281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1,262억원 개선됐다. (*참고: U$기준 매출은 전년 동기대비 26.4% 증가/ 환율하락 영향으로 원화표시 상승폭 축소) 

2Q 연료유 단가가 전년 동기대비 62.2% 상승했음에도 불구하고, 컨테이너부문의 손익 측면에서는 비용절감 등의 노력으로 전년 동기 ­2,200억원에서 ­962억원으로 1,238억원 크게 개선됐다. <표1 참조> 

2Q 처리물동량은 986,022TEU로 전년 동기대비 45.5% 증가했으며, 특히 미주 수송량은 34.5%, 아주 수송량은 94.5% 대폭 증가됐다.

[1] 20172Q VS 20162Q 실적 비교(연결기준)
구분
2017. 2Q
2016. 2Q
전년대비
YoY
매 출
억원
12,419
1168
2,251
22.1%
U$(M)
1,105
874
231
26.4%
영업이익
전체
-1,281
-2,543
1,262
-
(컨테이너)
-962
-2,200
1,238
-
연료유 단가(U$/MT)
318
196
122
62.2%
물동량(TEU)
986,022
677,540
308,482
45.5%

전년 동기대비, 매출이나 영업손실, 물동량, 소석률 등 전반적으로 상당부분이 대폭 개선되고 증가됐으나, 2분기 미주향 SCFI 운임지수가 1분기 대비 약 25% 정도 하락해, 큰 폭의 손익 개선에도 불구하고 흑자전환은 이루지 못했다. 

지난 4월, 2M+H 얼라이언스 재편 항로조정에 따른 선박재배치 등으로 상당부분 비용 지출이 있었으나, 3분기부터는 얼라이언스 항로 조정 완료에 따른 이익 기여 기대된다.  

3분기 최성수기 진입에 따라 컨테이너 운임수준은 지난 1~2분기 보다 개선된 상황이며, 최근 미주노선의 물량강세로 운임은 더욱 인상될 전망이다. 

실제 미주노선의 경우, 최성수기 시즌을 맞아 중국, 동남아 등의 시장이 강세를 보이고 있으며, 해상운임도 7월말 대비 큰 폭으로 인상된다. 

현대상선의 경우, 7월말 이후 아시아發~미주노선 예상 선적율이 100%를 상회하고 있으며, 필요시 추가 선박 배치도 검토 중이다. 

또한, 컨테이너 서비스 품질을 나타내는 선박 운항 정시성 부문에서 상위 18개 글로벌 선사들 중 세계 4위를 기록하는 등 서비스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향상 시키고 있다. 

현대상선은 “화주 신뢰회복과 운영효율화 및 지속적인 비용절감을 통해 3분기 실적은 지금보다 상당부분 개선 될 전망”이라며, “성장과 내실을 동시에 다지고 국적 대표 컨테이너선사로서 국내 해운·항만·물류 산업 재건에 기여하는 대표 해운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업앤미디어의 다른기사 보기  
ⓒ 기업앤미디어(http://www.biznmedi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기업&미디어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중구 충무로2가 60-3 성창빌딩 209호 | Tel (02)775-9775 | Fax 02-775-977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동락 대리
Copyright 2009 기업앤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biznmedia.com
기업앤미디어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