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8.20 일 20:32
 
> 뉴스 > 홍보
     
홈플러스, 중소기업 녹색상품 판매 지원
한국녹색구매네트워크, 녹색소비자연대와 녹색상품 판매촉진 업무협약
2017년 08월 10일 (목) 기업앤미디어 web@biznmedia.com

홈플러스는 한국녹색구매네트워크, 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와 ‘대한민국 올해의 녹색상품’ 판매촉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중소기업 녹색상품 판로 지원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 10일 홈플러스 부천상동점 문화센터에서 (왼쪽부터)한승호 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 공동대표, 전인수 올해의 녹색상품 선정위원회 공동선정위원장, 안태환 홈플러스 그로서리상품본부장이 ‘대한민국 올해의 녹색상품’ 판매촉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홈플러스 등 3개 단체는 앞으로 녹색상품 중에서도 판로 확보가 쉽지 않은 중소기업 상품 판매를 지원함으로써 소비자들이 직접 뽑은 녹색상품의 저변 확대 및 친환경 녹색소비 문화 확산에 기여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우선 12일까지 에코매스 등 13개 중소기업의 녹색상품 특별판매전을 열고, 향후 정식 입점도 추진키로 했다.
‘대한민국 올해의 녹색상품’이란, 매년 전국 22개 소비자·환경 단체와 소비자 패널단이 직접 사용해보고 환경성, 품질, 만족도 등을 종합해 우수하다고 평가한 상품. 올해는 홈플러스 부천상동점 등 2개 친환경 서비스와 22개 친환경 상품이 선정됐다. 

홈플러스 등 3개 단체는 앞으로 녹색상품 중에서도 판로 확보가 쉽지 않은 중소기업 상품 판매를 지원함으로써 소비자들이 직접 뽑은 녹색상품의 저변 확대 및 친환경 녹색소비 문화 확산에 기여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우선 10일부터 12일까지 홈플러스 부천상동점 센트럴홀에서 에코매스 등 13개 중소기업의 녹색상품 특별판매전을 열고, 고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은 상품에 대해서는 향후 정식 입점도 추진키로 했다. 

이번 특별판매전에서는 ▲사탕수수 폐당밀 소재로 환경호르몬 배출을 줄인 애코매스 ‘슈가랩 도마’ ▲마모된 구두굽만 교체해 경제적으로 쓸 수 있는 일경실업 ‘힐클립 구두’ ▲생분해성 플라스틱으로 만든 브러시월드 ‘생분해 칫솔’ ▲계면활성제를 쓰지 않고 물을 전기분해해 만든 과일야채세정제 벡스인터코퍼레이션 ‘베지아쿠아’ ▲밀짚과 대나무에서 추출한 펄프로 만든 헬씨티슈 ‘밀짚화장지’ ▲스마트폰 케이블로 충전할 수 있는 건전지 제이앤케이사이언스 ‘몬스터배터리’ ▲폐우유팩과 종이컵을 재활용해 만든 동신제지 ‘두루마리 화장지’ 등 30여 개 친환경 상품을 소개한다. 

아울러 ‘천연 비누 만들기’, ‘친환경 브로치 만들기’, ‘환경퀴즈대회’ 등 온 가족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도 열어 녹색소비의 의미를 전할 계획이다. 

안태환 홈플러스 그로서리상품본부장은 “녹색상품은 소비자들이 직접 깐깐하게 고른 상품인 만큼 건강하고 경제적인 소비생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본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의 다양한 우수상품 판매를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전인수 올해의 녹색상품 선정위원회 공동선정위원장, 이덕승 녹색소비자연대전국협의회 상임대표, 안태환 홈플러스 그로서리상품본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협약식 이후 녹색상품 특별판매에도 나섰다. 

기업앤미디어의 다른기사 보기  
ⓒ 기업앤미디어(http://www.biznmedi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기업&미디어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중구 충무로2가 60-3 성창빌딩 209호 | Tel (02)775-9775 | Fax 02-775-977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동락 대리
Copyright 2009 기업앤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biznmedia.com
기업앤미디어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