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2.12 화 23:09
 
> 뉴스 > 마케팅
     
이마트 , 사전예약 판매 사상 최대로 늘린다
올 추석 사전예약 매출 구성비 25%까지 늘어날 전망
2017년 08월 10일 (목) 기업앤미디어 web@biznmedia.com

올 추석 사전예약 판매 비중이 처음으로 25%를 돌파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유통업계가 사전예약 고객을 잡기 위해 대대적인 마케팅에 나선다. 

   
▲ 8월 10일(목) 오전 이마트 성수점에서 이번 추석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 비중이 역대 최대로 예상되는 가운데, 모델들이 사전예약 선물세트를 선보이고 있다.
이마트는 오는 8월 14일부터 9월 17일까지 35일간 전국 점포와 온라인몰을 통해 추석 선물세트 사전예약 판매에 돌입한다. 

올 사전예약은 작년 추석보다 상품 구색을 늘려 역대 최다인189종의 선물세트를 마련했으며, 카탈로그 사이즈도 기존보다 20% 키워 상품 및 프로모션에 대한 설명을 강화했다. 

또한, 고객 편의를 위해총 11개의 국내 주요 카드사와 함께 최대 30% 할인 판매 프로모션을 진행하며, 사전예약 기간 선물세트 구매 고객에게는 구매 금액대별 상품권 증정 행사도 펼친다. 

한편, 이마트는 사전예약 선물세트에 대한 고객들의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올해의 경우 예약 판매 매출구성비가 사상 최대인 25%에 이를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실제로 이마트의 연도별 사전예약 선물세트 매출 비중을 살펴보면,2012년 추석에는 5.3%에 불과하던 것이 작년에는 18.6%로 3배 이상 급증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참고1> 연도별 사전예약 선물세트 매출 비중

연도
12년 추석
13년 추석
14년 추석
15년 추석
16년 추석
비중
5.3%
10.1%
11.0%
15.0%
18.6%

이마트의 추석 사전예약 선물세트판매 기간도 5년 새 2배 이상 길어졌으며, 사전예약으로 선보이는 선물세트 가짓수 역시 2012년 99종에서 올해는 189종까지 대폭 증가했다. 

<참고 2> 이마트 연도별 추석 사전예약 선물세트 판매 기간 및 품목

연도
2012
2013
2014
2015
2016
2017
사전예약 기간
17
17
24
27
38
35
사전예약 품목 
99
113
118
174
181
189

이러한 트렌드는 유통업체가 사전 구매 고객에 대한 혜택을 매년 늘리면서 실속형 소비를 추구하려는 경향이 뚜렷해지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이에 따라 이마트는 올해 처음으로 사전예약 구매 고객만을 대상으로 한 선물세트도 선보인다.

사전예약 전용 한정판 상품을 신규로 발굴해 본판매와 차별화를 도모하고 사전예약 판매에 대한 이점을 더욱 강화하기 위해서이다. 

먼저, 작년 가을부터 겨울까지 서해안에서 어획한 자연산 대하를 엄선해 구성한 자연산 국산 대하 세트를 200세트 한정으로 13만 8천원(1.8kg 내외/행사카드 구매시 12만 4,200원)에 판매한다. 

올 3월 대형마트 최초로 철갑상어 회를 선보여 준비한 물량을 완판하는 등 고급 식재료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는 점을 고려해 올해 처음으로 캐비어 선물세트도 준비했다.

이번에 선보이는 ‘캐비어 세트’는 충북 충주에 위치한 양식장에서 5~10년산 철갑상어가 낳은 캐비어만으로 제작했으며 50세트 한정으로 가격은 19만 8천원(1온스/행사카드 구매시 17만 8,200원)이다. 

최훈학 이마트 마케팅 팀장은 “과거에는 사전예약 판매가 대량 구매를 하는 법인 고객을 위한 것이라는 인식이 강했지만, 이제는 개인 고객들 사이에서도 사전예약 기간에 추석 선물세트를 준비하는 문화가 대세로 자리잡고 있다”며

“올해는 차별화된 선물세트를 발판 삼아 사전예약 최대 실적을 달성하는 것은 물론 매출비중도 25%를 돌파할 것으로 예상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신세계백화점 역시 오는 8월 25일부터 9월 14일까지 총 21일간 추석 선물세트 예약 판매에 나선다. 

예약 판매 품목은 배, 사과, 곶감 등 농산 27품목, 한우 등 축산 30품목, 굴비, 갈치 등 수산 16품목, 건강식품 24품목 등 총 177가지 품목이다. 

이 기간에 구매하면 정상가격 대비 최대 75% 가량 저렴한 가격에 살 수 있고, 원하는 날짜와 장소로 배송이 가능하다. 

명절 최고 인기 상품으로 꼽히는 한우는 5~10%, 굴비는 20%, 청과는 10~15%, 곶감ㆍ건과는 15~30%, 와인은 20~75%, 건강식품은 10~65% 가량 할인된다. 

신세계백화점 식품담당 김선진 상무는 "보다 저렴하게 명절 선물을 준비할 수 있는 예약판매를 이용하는 고객들이 해마다 늘어나고 있다."며,

"올 추석에는 한우, 굴비 등 추석 인기 상품들을 대거 포함시켜 선택의 폭을 확대했다."고 말했다. 

기업앤미디어의 다른기사 보기  
ⓒ 기업앤미디어(http://www.biznmedi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기업&미디어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중구 충무로2가 60-3 성창빌딩 209호 | Tel (02)775-9775 | Fax 02-775-977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동락 대리
Copyright 2009 기업앤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biznmedia.com
기업앤미디어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