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4.25 화 20:41
 
> 뉴스 > 홍보
     
오리온, 홍수 피해 페루에 초코파이 50,000개 지원
엘리뇨 자연 재해로 피해 입은 페루 이재민 위해 인도적 차원에서 지원
2017년 04월 12일 (수) 기업앤미디어 web@biznmedia.com

오리온그룹(회장 담철곤)은 엘리뇨 현상에 따른 집중 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페루에 초코파이 50,000개를 지원했다고 12일 밝혔다.

   
▲ 오리온 구호물품 전달식 사진(장소: 페루 대통령궁.왼쪽부터 Jorge Holiday 부통령 정책고문, Zafiro Yu 중기청 글로벌 마켓 디벨로퍼, Ana Maria Chuiuihuanca 의원, Merzedes Araoz 부통령, 이규홍 오리온 부사장, 남경복 국제컨설팅 회장, David Ryu 중기청 글로벌 마켓 디벨로퍼, 신동승 오리온 부장)
지난 10일(현지시간) 이규홍 오리온 부사장이 직접 페루를 방문해 메르세데스 아라오스 페루 부통령을 만나 위로의 뜻을 전하고 제품을 전달했다. 페루는 지난 3월 초부터 연안 해역에서 발생한 엘니뇨(적도 부근 해수 온도 상승)의 영향으로 폭우가 쏟아지면서 홍수와 산사태가 발생해 100여 명이 사망하는 등 100만 명에 가까운 주민이 피해를 입었다. 

오리온그룹은 지난 2008년 중국에서 일어난 쓰촨성 대지진과 2013년 필리핀의 태풍 ‘하이옌’ 수해 당시에도 초코파이 등을 구호품으로 제공하며 국제 구호에 나선 바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자연 재해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페루 국민들을 위로하기 위해 지원을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국내외에서 인도적 지원 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업앤미디어의 다른기사 보기  
ⓒ 기업앤미디어(http://www.biznmedi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기업&미디어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중구 충무로2가 60-3 성창빌딩 209호 | Tel (02)775-9775 | Fax 02-775-977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동락 대리
Copyright 2009 기업앤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biznmedia.com
기업앤미디어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