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0.19 목 19:42
 
> 뉴스 > 광고
     
U+패밀리샵, TV광고 온에어(On-Air)
가전/생활/건강 등 LG제품을 특별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U+패밀리샵’ TV광고 론칭
2016년 07월 20일 (수) 기업앤미디어 web@biznmedia.com

경북 구미 13남매 대가족이 ‘U+패밀리샵’을 통해 각종 생활필수품을 값싸고 편리하게 구매해 혜택을 받는 TV광고가 전파를 탔다.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 / www.uplus.co.kr)는 유플러스 멤버십 고객이 LG그룹 제품을 멤버십 할인을 통해 부담 없이 구매할 수 있는 멤버십 전용 쇼핑몰 ‘U+패밀리샵’의 TV광고를 온에어(On-Air)했다고 20일 밝혔다.

   
▲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 / www.uplus.co.kr)는 유플러스 멤버십 고객이 LG그룹 제품을 멤버십 할인을 통해 부담 없이 구매할 수 있는 멤버십 전용 쇼핑몰 ‘U+패밀리샵’의 TV광고를 온에어(On-Air)했다고 20일 밝혔다.
앞서 LG유플러스는 가전제품(LG전자), 생활용품(LG생활건강), 건강식품(LG생명과학) 등 LG 제품들을 패밀리샵만의 특별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도록 U+패밀리샵을 오픈했다. 

‘기저귀에서 세탁기까지’라는 고객 일상 생활에 필요한 제품들을 구매할 수 있는 U+패밀리샵의 혜택과 특징을 영상에 담은 이번 TV광고는, 실제 경북 구미에서 13남매를 둔 김석태씨(57세) 가족이 모델로 출연해 눈길을 끈다. 

30초, 60초의 두 가지 버전으로 제작된 이번 TV광고는 대가족의 삶이 잘 묻어나 있다. 영상은 ‘생일파티는 몰아서, 설거지 당번은 사다리게임을 통해, 장은 아무리 많이 봐도 냉장고에서 3일 만에 텅텅 빈다’는 내용의 내레이션으로 시작된다. 

특히 광고 문구에 등장하는 ‘칫솔 15개, 빨래 하루에 4번, 샴푸 두 달에 7통, 영양제 수두룩, 기저귀 23년’은 대가족이 소비하는 상품량과 그에 따른 큰 비용 부담을 단적으로 잘 표현하고 있다.

이어서 TV광고는 가전제품부터 생활용품, 건강기능식품에 이어 통신요금까지 할인 받을 수 있는 U+패밀리샵을 통해 “유플러스라면 LG가족입니다”라는 맺음말로 마무리된다. 유투브와 LG유플러스 공식 페이스북, TV 캐스트 등 SNS에서도 90초짜리 영상을 바로 감상할 수 있다. 

U+패밀리샵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U+패밀리샵’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 받아 이용할 수 있으며, 공식 홈페이지(www.uplus.co.kr)에서도 로그인 후 접속 가능하다. 

LG유플러스 김다림 브랜드커뮤니케이션팀장은 “실제 대가족의 모습을 통해 LG유플러스 고객들만이 누릴 수 있는 차별화한 혜택을 표현해 내고 싶었다”면서 “병사 수신용 광고와 청각장애인 윤혜령씨 광고에 이어 일반 모델이 출연한 이번 구미 13남매 TV광고도 벌써부터 시청자들의 관심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고 말했다.

기업앤미디어의 다른기사 보기  
ⓒ 기업앤미디어(http://www.biznmedi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기업&미디어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시 중구 충무로2가 60-3 성창빌딩 209호 | Tel (02)775-9775 | Fax 02-775-977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동락 대리
Copyright 2009 기업앤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biznmedia.com
기업앤미디어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